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인권/사회
사회
공주시, 경로당 110개소에 태양광발전시설 설치 완료
- 무더위 쉼터 운영 경로당 전기료 절감 효과 및 정부의 에너지 정책에 적극 부응-
기사입력: 2018/08/07 [14:32]  최종편집: 한국복지타임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류중희

 

▲ 공주시 반포면 마암2리 경로당에 설치된 태양광발전시설                                                          © 한국복지타임즈



[충남 = 한국복지타임즈] 류중희 기자 = 공주시(시장 김정섭)가 친환경 녹색도시로서의 위상과 시민의 에너지복지 증진을 위해 관내 경로당 110개소에 태양광발전시설을 설치했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번 사업은 경로당이 여름철 폭염 예방을 위한 무더위 쉼터로 운영되기 때문에 농촌에 거주하고 계신 어르신들이 에어컨 등 냉방기 가동에 따른 전기료 부담을 덜어 드리기 위한 에너지복지 지원 사업이다.
 
시는 지난해 정부의 신재생에너지 지역지원사업 공모에 선정돼 국·도비를 포함한 총 사업비 9억 4천만원을 투입해 관내 경로당 110개소에 태양광발전시설 설치를 완료했다.
 
시는 이번 사업을 통해 전기료 절감 효과는 물론 신재생에너지를 생산 활용함으로써 범국가적으로는 전력수요 및 온실가스 감축효과 등 정부의 에너지 정책에도 적극 부응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정태 기업경제과장은 “경로당 등 복지시설 에너지 복지 증진과 마을단위 에너지 자립마을 조성 등을 위해 신재생에너지 확대 보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내년에도 경로당 22개소에 태양광설비를 설치 지원하기 위해 지난 5월 한국에너지공단 신재생에너지 지역지원사업 공모에 참여, 사업계획서를 제출한 바 있다.

한국복지타임즈 충남 본부장 : 류중희
기사제보 : kadicn@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5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