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인권/사회
사회
공주시, ‘행복택시’ 7마을 5노선 1차 확대운행 개시
-대중교통 이용 불편한 오지마을 주민들의 교통복지 증진-
기사입력: 2018/08/08 [13:04]  최종편집: 한국복지타임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류중희

 

▲ 공주시 행복택시 확대 운행개시 시승식                                                                                  © 한국복지타임즈


[충남 = 한국복지타임즈] 류중희 기자 = 공주시(시장 김정섭)가 민선7기 공약사업의 일환으로 오지마을 주민의 교통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2018년 행복택시 1차 확대운행 마을을 추가 선정하고 8일 개통식과 함께 본격 운행에 들어갔다.
 
이번에 추가 확대된 지역은 주민들이 대중교통 이용에 불편을 겪고 있던 지역으로 유구읍 덕곡리, 탑곡리, 문금2리(용수골), 우성면 목천2리, 방문2리(방문1리, 도천리 경유) 등 7마을 5노선이다.
 
이로써, 시는 올해 1억 5천만원의 자체예산과 국·도비 5천 5백만원 등 총 2억 5백만원을 확보, 기존에 운영 중인 19개 마을과 이번에 선정된 7개 마을을 포함해 총 26개 마을에 ‘행복택시’를 운행하게 됐다.
 
행복택시는 마을별로 1주일에 3~5일, 1일 1~4회 정해진 구간과 시간에 운행되며, 1인당 버스요금 수준인 1400원으로 읍·면지역은 읍·면 소재지까지, 동 지역은 산성동 시내버스 터미널까지 이용할 수 있어 교통이 불편한 지역 주민들의 만족과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손권배 부시장은 “행복택시 확대 운행으로 대중교통 운행이 취약한 오지마을 어르신들이 교통복지 증진은 물론 생활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오지마을 교통 불편 해결을 위해 행복택시를 적극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한국복지타임즈 충남 본부장 : 류중희
기사제보 : kadicn@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5
주간베스트 TOP10